2021.07.1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2℃
  • 맑음강릉 24.3℃
  • 맑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4.9℃
  • 박무대구 23.7℃
  • 박무울산 23.1℃
  • 맑음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조금강화 23.1℃
  • 맑음보은 21.1℃
  • 맑음금산 23.5℃
  • 맑음강진군 24.1℃
  • 구름조금경주시 21.9℃
  • 구름조금거제 23.9℃
기상청 제공

'식품안전의 날'이 무엇일까?

식품안전의 날을 알고있는가?5월 14일 식품안전의 날에 대해 알아보자!

URL복사

 당신은 '5월 14일'이 무슨 날인지 알고 있는가?

이 날은 '식품안전의 날'이다. 학생들은 '5월 14일'을 어떤 날로 알고있는지, 중학생 3명에게 간단한 인터뷰를 해 보았다.


Q. 질문 : "5월 14일이 무슨 날인지 알고 계신가요?"

A. 이ㅇ연 (학생) : "음...5월에 기념일이 많이 있다는건 알지만, 5월14일은 잘 모르겠어요."

A. 염ㅇ석 (학생) : "아니요! 모르겠습니다."

A. 홍ㅇ원 (학생) : "식품안전의 날인걸로 알고 있어요."

 

Q. 질문 : "식품안전의 날에 대해 조금이라도 알고있는 점이 있나요?"

A. 이ㅇ연 (학생) : "아니요, 식품안전과 관련된거 같긴한데...자세히는 모르겠어요."

A. 염ㅇ석 (학생) : "들어본적은 있는거 같은데 알고있는 정보는 없습니다."

A. 홍ㅇ원 (학생) : "5월 14일이 식품안전의 날인건 알지만, 어떤 의미인지 또 어떤 활동을 하는지                          모르겠어요. 그리고 식품안전의 날도 최근에 알게 됐어요."

 

 인터뷰결과, 학생들은 '식품안전의 날'에대해서 자세히 모르고 있었다. 그렇다면 '식품안전의 날'이 정확히 무엇인지 알아보자!

 

 

 '식품안전의 날'은 식품안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식품의약품안전처(MFDS ·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에서 제정한 날로, 매년 5월 14일이다. 이 날은 식품안전에 대해, 국민의 관심도를 높이고 식품 관련 종사자들의 안전의식을 촉구함으로써, 식품안전사고 예방과 국민보건 향상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 날은 2002년, '제 1회 식품안전의 날'기념식에서 식중독 예방 홍보 켐페인을 개최한 것에서
시작되었다. 처음에는 캠페인으로 시작되었지만, 홍보
관과 세미나 등... 다양한 연계 행사를 확장하면서 식품 관련 업체, 학계, 소비자 모두가 참여하는 전국적 행사로 발전되었다.

 또한 '식품안전의 날' 전후로 약 2주간(5월 7일~5월 23일)을 '식품안전주간'으로 지정하여 관련

행사를 진행한다.

  

  2016년 12월 2일에는 '식품안전기본법' 개정에 따라 2017년 부터 '식품안전의 날'이 법정기념일로 지정되었다. 식품안전과 관련된 더 많은 정보들은 '식품안전정보포털' 과 '식품의약품안전처' 사이트에 들어가면 볼 수 있다.

 또 2019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식품안전의 날' 행사에서는 여러가지 식품관련 부스를 진행했었다. 그 밖에도 OX퀴즈, 어린이 풍선아트, 룰렛 돌리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이 진행되었다.

 지금은 코로나 때문에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행사를 여는 것이 힘들겠지만, 내년에는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기 기대해 본다.

 

  본 기자 또한 '식품안전의 날'에 대해 최근에 알게되었지만, 식품안전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고 행동하게 되었다. 즉, 식품안전에 대해 자세히 알고 음식을 섭취하는 주의를 기울이게 되었다. 이 날은 참 좋고 의미있는 날이라고 생각한다. 마지막으로, 이 기사를 읽는 모든 사람들이 식품안전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관련 정보를 찾아보고, 실천하길 바란다.


취재NEWS

열띤 응원과 경기, 웃음과 행복이 가득한 신기중학교 체육대회
안양 신기중학교는 지난 6일 '한마음 체육대회'를 진행하였다 코로나로 인해서 학교의 많은 일상들이 변화된 가운데,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체육대회를 진행하지 못할까 노심초사하던 학생들에게 행복한 이틀이다. 비록 비대면 체육대회이지만, 체육대회 개최소식은 학생들의 기쁨과 기대를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했다. '이창범'교장선생님의 개회 선언으로 시작된 체육대회는 농구 자유투, 줄넘기 등의 개인종목과 스포츠스태킹과 같은 릴레이 종목등... 총 6가지 경기로 진행되었다. 예전처럼 전교생이 운동장에 모여앉아서, 소리 지르던 열띤 응원소리와 대항의 열기는 없었지만, 각자의 교실 TV를 통해 우승을 바라며 응원하는 학생들의 마음은 여전히 뜨겁고 흥분되었다. 승부를 인정하고, 경기중 부족과 실수를 이해하고, 서로를 배려하는 따뜻함이야말로 체육대회의 매력이 아닐까라고 필자는 생각한다. 여느때와 같이 이번 체육대회에서 종종 나오는 실수에 대해서 서로가 위로하고, 칭찬하고, 승부를 인정하며, 축하하는 멋진 대회였다. 세월호 사건 이후 '수학여행'이라는 추억의 기차가 멈춰지고, 코로나로 인해서 체육대회와 행사의 기차가 멈춰진 2020년도와 2021년의 시간. 이번 체육대회 개최는 다

칼럼



영상NEWS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